무료업소록 |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 호주는 다문화 커뮤니티의 교류 향상 및 관계 증진을 위해 해외문화홍보원(원장 박명순)과 주시드니한국문화원(원장, 김지희, 이하 ‘문화원’)이  개최하는 ‘호주한국영화제(Korean Film Festival in Australia, KOFFIA)’와 파트너십을 체결했다.본 파트너십을 통해 문화원은 시드니에 기반을 두고 있는 굿네이버스 호주의 커뮤니티 파트너들에게 호주한국영화제에 참석할 수 있는 좌석을 제공하고 팬데믹과 어려운 경제 상황으로 인해 문화생활을 누리기 어려운 노년층, 국제 학생, 한 부모 가정에 아름다운 문화 축제를 누릴 수 있도록 지원하고자 한다. 또한 굿네이버스 호주가 시드니 내의 다문화 커뮤니티의 웰빙과 상호 간의 교류 증진을 지원하는 데 힘을 모을 예정이다.호주한국영화제는 8월 18 일부터 9월11일까지 시드니를 비롯하여 캔버라, 멜번, 브리즈번에 이르는 호주 전역에서 다양한 장르와 엄선된 최선 한국 영화를 상영하여, 관객들에게 한국 문화를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한국 문화의 위상을 높이고자 한다.굿네이버스 호주는 2018 년에 호주 지부를 설립한 이래, 호주 산불과 코로나 팬데믹 등 어려운 상황 가운데 정부 지원에서 소외되거나 여러 가지 상황으로 인해 충분한 지원을 받을 수 없는 다문화 커뮤니티-한국, 미얀마, 캄보디아, 망명 신청자(Asylum seeker) 등-를 대상으로 지속적인 지원을 제공하며 그들의 필요를 돌보고 있다.이효실 굿네이버스 호주 대표는 “본 파트너십을 통해 평소 경제적인 이유로 문화생활을 누리지   못한 이웃들에게 의미 있는 축제의 장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뿐만 아니라  본  영화제가 서로 다른 배경을 가진 커뮤니티가 상호 간의 이해를 높이고, 다양한 문화가 주는 아름다움과   풍성함을 누릴  수 있는 시간이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전했다.후원 문의. https://www.goodneighbours.com.au/ 이메일. goodchange@goodneighbours.com.au 대표전화. 02 9993 0312카카오톡. GNAUS 

어제

호주 현지인들에 한국 전통 문화의 새로운 매력 선보인다 호주 ‘다윈 페스티벌’과 해외문화홍보원(원장 박명순) 및 주시드니한국문화원(원장 김지희, 이하 ‘문화원’)의 협력으로, 2022년 다윈 페스티벌에서 한국의 타악 연주자 김소라 초청 공연이 8월 16일(화) 총 2회 진행된다. 다윈 페스티벌은 매년 8월 약 2주간 호주 노던 준주의 다윈에서 개최되는 다문화 축제로, 연극, 무용, 음악, 영화, 시각예술 등 여러 장르를 아우르는 공연 및 워크숍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운영된다. 올해 페스티벌은 8월 4일(목)부터 8월 21일(일)까지 진행된다. 김소라 연주자는 한국 전통악기인 ‘장구’ 하나로 “한국 장단의 세계화”라는 목표를 가지고 전 세계에 한국 음악을 알리고 있는 한국의 타악 연주자, 연희예술가, 월드뮤지션이자 프로듀서로, 2018년 세계 최대 음악마켓인 월드뮤직엑스포 '워멕스'(WOMEX) 공식 쇼케이스 아티스트로 선정되는 등 세계 음악계에서 주목받아 왔다. 2021년 발표된 정규 2집 앨범 <Landscape>는 타악 연주자 김소라에게 영감을 주는 것들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낸 작품으로 다양한 풍경 속에서 만나는 희노애락의 감정을 연주를 통해 표현한다. 이번 다윈 페스티벌 초청 공연에서 김소라 연주자는 타악 현승훈, 피리 오초롱 연주자와 함께 무대에서 <Landscape>를 공연할 예정으로, 애초에 1회로 공연으로 계획되었으나 관객들의 뜨거운 반응으로 공연이 1회 더 추가되었다. 다윈 페스티벌의 펠릭스 프레벌(Felix Preval) 예술감독은 “김소라 연주가의 라이브 연주를 감상하는 것은 매우 놀랍다”고 그녀의 연주를 극찬하며 “장구의 좌우를 오가며 연주하는 연주가의 팔이 흐려지면서 관객들은 세 연주자가 뿜어내는 강력한 에너지를 느끼게 될 것”이라고 이번 공연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페스티벌 측은 “김소라 연주가가 한국의 타악, 한국 공연예술, 세계 음악의 한계를 폭넓게 탐구하는 동시에 친숙하면서도 뚜렷한 자신만의 음악 세계를 구축하기 위한 지속적인 여정을 이어간다”고 전하며 “전통적인 한국 전통 장단을 바탕으로 자신의 에너지와 재능을 더해 세계를 누비며 익힌 자신만의 연주 스타일을 옛 연주 기법과 융합하며 놀라운 자신만의 새 영역을 창조한다”고 소개했다. 김지희 문화원장은 “현지에서 한국의 대중문화에 대한 관심은 최근 몇 년 간 급격히 높아지고 있지만, 한국의 전통음악이 호주의 대형 페스티벌에서 소개되는 것은 상당히 고무적”이라고 전하며, “앞으로도 여러 현지 기관 및 행사와 협력하여 한국문화의 다양한 매력을 알려나갈 것”이라고 밝혔다.다윈 페스티벌 김소라 연주자 공연 소개  <다윈 페스티벌 김소라 공연>- 일시: 8월 16일(화) 오후 6시, 8시- 장소: 다윈 엔터테인먼트 센터, 스튜디오 씨어터- 공연자: 김소라 연주자, 타악 한승훈, 피리 오초롱- 링크: https://www.darwinfestival.org.au/events/kim-so-ra/

05/08/2022

한식체험 및 시식, 우리 술 시음행사, 코리언 바비큐 갈라디너, 50개 한식당 참여 할인행사에 약30,000명 방문 인기(사)호주한국음식협회(회장 김영길)은 7월15일부터 8월2일까지 한국 농림축산식품부와 한식진흥원후원으로 시드니 코리언푸드 페스티벌을 성황리에 개최했다"웰빙한식의 세계화"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행사는 현지인을 대상으로한 우리 술 시음 및 한식체험행사,시드니를 비롯한 근교지역 50개 한식당이 참여하는 한식할인행사(KOREA GOURMET)를 통해코로나-19사태로 위축된 시드니지역 한식당의 경영활성화를 도모했다.시드니 Rhodes Central 쇼핑센터 내에 위치한 KIM JINSA KOREAN BBQ에서 열린 한식홍보행사에서는 불고기를 비롯한 김치전, 해물파전, 떡볶이, 양념갈비, 제육볶음, 군만두,해물경단, 김치시식 등 다양한 한식을 선보여 호평을 받았다. 특히 김치시식과 김치를 이용한음식코너에 현지인들이 많이 몰려 한식의 맛과 향을 더욱 높혔다. 또한 우리 술 시음행사를 통해 우리 술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대외 경쟁력 향상에 기여했다.협회는 또한 코리언 바비큐 갈라디너 행사를 통해 호주의 정치, 경제, 사회, 문화단체의 오피니언 리더50여명을 초청, 영향력 있는 현지인들과 친밀도를 높이고 한식의 맛과 향을 함께 나눠 음식한류를 홍보하는 기회를 가졌다. KOREAN BBQ 갈라디너 행사는 불고기와 양념갈비 레시피, 우리술의 우수성을 간략하게 소개하고 코리언 바비큐 구이방법과 시식하는 행사로 진행했다.코리언푸드 페스티벌에는 시드니지역 한식당들의 매출증대를 위해 50개 업소가 참하여는 KOREAGOURMET 한식할인 행사를 8월31일까지 진행한다. 협회는 한식당 할인행사용으로 SNS와 교민언론매체광고게재를 통한 쿠폰을 배포했다. 이 할인쿠폰(SNS및 교민언론매체 광고에 게재된 쿠폰 포함)은 광고에 게재된 한식당에서 행사기간 동안 할인혜택을 받을 수 있다.

04/08/2022